월례세미나

숙명인문학연구소 인문한국플러스(HK+) <혐오시대, 인문학의 대응> 아젠다 연구 사업단은 우리 사회의 혐오 현상을
깊이 있게 이해하고 인문학적으로 성찰하는 방법을 모색하기 위하여,
참여 연구자를 중심으로 매달 주요 관련 연구 주제를 선별하여 월례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

제24차 월례세미나: <천 개의 파랑> (2022.07.01.)

관리자 │ 2022-07-01

7월 월례세미나 발제문.pdf

HIT

47

제24차 숙명인문학연구소 HK+아젠다 연구 월례 세미나 개최

주제: <천 개의 파랑> / 발제: 박인찬 (숙명인문학연구소 소장)



 7월 1일(금) 오후 3시에 ‘제24차 숙명인문학연구소 HK+아젠다 연구 월례 세미나’가 개최되었다. 7월 월례 세미나에는 총 23명이 비대면으로 참여하였다. 
 제24차 월례 세미나는 천선란의 저서 『천 개의 파랑』(2020)를 중심으로 진행되었다. 숙명인문학연구소 소장인 박인찬 교수가 발제를 진행하였다. 소설의 이야기를 중심으로 발제가 이어졌다. 소설의 배경인 경마장을 중심으로 자본주의 사회의 이면과 능력지상주의의 경쟁사회를 살펴보았다. 그리고 소설 속 경마장 주변의 ‘이상한’ 인간들과 기계들의 이야기를 통해 기술의 발전과 정상적인 범주의 인간에서 벗어난 존재들에 대해 생각해볼 수 있었다.
 발제 후 이어진 토론에서는 소설에 대한 여러 비평적 견해를 나누고, 최근 한국 SF의 특수성과 윤리적 성격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다. 그리고 소설 속에서 나타나는 장애인, 비인간 혐오 등의 문제를 살펴보면서 혐오 시대에 대응하는 방법과 그 의미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전글 제23차 월례세미나: <연대하는 신체들과 거리의 정치: 집회의...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